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17/06/20 한양뉴스 > 문화

제목

[신간] 비교역사문화연구소 『제2차 세계대전과 집단기억』 출간

제2차 세계대전에 대한 집단기억이 형성한 오늘날의 국내외 정세를 고찰하다

디지털뉴스팀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xBPM

내용
▲『제2차 세계대전과 집단기억』
(한양대 비교역사문화연구소 기획, 박찬승 엮음 |
한울아카데미 펴냄)
박찬승 사학과 교수가 엮고 한양대 비교역사문화연구소가 기획한 『제2차 세계대전과 집단기억』이 출간했다.
 
이 책은 종전 70주년을 맞은 ‘제2차 세계대전’과 역사 연구의 주요 주제로 떠오르고 있는 ‘집단기억’ 문제를 연계해 각국의 현지 필자들이 참여한 책이다.
 
본 책은 오랜 시간이 지나도 사람들은 여전히 제2차 세계대전을 유례없는 역사적 사건으로 기억하고 있으며, 세부적인 차이는 있을지라도 한 사회 또는 나라가 이 전쟁에 대해 공통적으로 기억하는 바를 제2차 세계대전의 ‘집단기억’이라고 말한다. 집단기억은 사회구성원의 인식을 통제하고 사회를 조직하며 당시의 집단기억은 곧 역사로 편입되고 이로써 인류와 사회에 내재된다는 것.
 
이 책은 집단기억이 만든 오늘날의 국내외 정세와 각국의 역사·문화를 적나라하게 보여주며, 여전히 긴 그림자를 거느리고 있는 제2차 세계대전과 전쟁 기억이 인류와 사회에 미치는 영향력을 실감하게 한다.





 
『제2차 세계대전과 집단기억』
한양대 비교역사문화연구소 기획, 박찬승 엮음 / 2017-06-02 / 한울아카데미 / 2만 3천 원. 232쪽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