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16/11/21 기획 > 인포그래픽 > 출신대학

제목

삼성전자 임원 학력 조사해보니…한양대 출신 임원 52명

총 1,071명 중 4.8%로 여섯 번째 많아

디지털뉴스팀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Wf2B

내용
조선비즈는 11월 16일자 기사에서 올 3분기 기준 삼성전자 임원 1,071명의 최종 학력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그 결과 한양대 출신 임원은 52명으로 전체의 4.8%로 조사됐다.

▼ 삼성전자 주요 임원 출신대학 현황
대학 인원 / 비율
서울대 107명 / 9.9%
KAIST 86명 / 8.0%
연세대 74명 / 6.9%
고려대 61명 / 5.6%
성균관대 61명 / 5.6%
한양대 52명 / 4.8%
경북대 43명 / 4.0%
서강대 38명 / 3.5%
인하대 26명 / 2.4%
광운대 21명 / 1.9%

한양대 출신 대표적인 임원으로는 윤부근 삼성전자 사장(통신공학과 74) △엄대현 삼성법무팀 담당임원 부사장 대우 △이수형 미래전략실 기획팀장 부사장 △최경식 무선 전략마케팅실 담당임원 부사장 △장시호 글로벌기술센터장 등으로 알려졌다.
 
한편, 가장 많은 임원을 배출한 곳은 서울대(107명)로 전체의 9.9%를 차지했다. 뒤이어 KAIST(86명), 연세대(74명), 고려대(61명), 성균관대(61명), 한양대(52명), 경북대(43명), 서강대(38명), 인하대(26명), 광운대(21명) 순으로 나타났다.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