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18/10/11 한양뉴스 > 행사

제목

한양대-서울대, 제1회 ‘수도전(首都戰)’ 열어

10일부터 3일간 스포츠‧공연‧학술 분야 정기교류전

디지털뉴스팀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Ir3k

내용
서울 성동구 서울캠퍼스 올림픽체육관에서 한양대와 서울대의 정기교류전 ‘2018 수도전(首都戰)-퍼져가는 파란 불꽃’이 열렸다.

수도전은 한양대‧서울대 동아리연합회가 진행하는 정기교류전으로 올해 처음 개최됐으며, 두 학교의 교색(校色)이 파란색이라는 점에서 ‘퍼져가는 파란 불꽃’이라는 부제를 달았다.

10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열리는 이번 수도전은 스포츠‧공연‧학술 분야에서 교류전이 펼쳐진다. 이번 교류전은 스포츠 뿐 아니라 학술과 공연 분야에서도 진행하는 것이 다른 교류전과 차별화된다. 사전 행사로 9일에 진행된 여자축구와 남자축구에서는 한양대와 서울대가 사이좋게 한 경기씩 승리를 나눠 가졌다. 10일 열린 남자농구에서는 한양대가 42-33으로 이겼고, 여자배구와 남자배구에서는 각각 2-0, 2-1로 서울대가 승리했다. 

 
▲10일 서울 성동구 서울캠퍼스 올림픽체육관에서 열린 정기교류전 ‘2018 수도전(首都戰)-퍼져가는 파란 불꽃’에 참가한 한양대, 서울대 학생이 서로의 응원피켓을 바꿔들고 응원하고 있다. 
 
▲한양대, 서울대 응원단 학생들이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양대 학생들이 응원피켓을 들고 응원하고 있다.
 
▲서울대 응원단 학생들이 응원피켓을 들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올림픽체육관에서 열린 정기교류전 ‘2018 수도전(首都戰)-퍼져가는 파란 불꽃’의 남자 농구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올림픽체육관에서 열린 정기교류전 ‘2018 수도전(首都戰)-퍼져가는 파란 불꽃’의 여자 배구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올림픽체육관에서 열린 정기교류전 ‘2018 수도전(首都戰)-퍼져가는 파란 불꽃’의 여자 배구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남자 배구경기가 끝나고 한양대 서울대 학생들이 모여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11일 서울 성동구 서울캠퍼스 노천극장에서 열린 정기교류전 ‘2018 수도전(首都戰)-퍼져가는 파란 불꽃’에 참가한 한양대, 서울대 학생들이 공연을 펼치고 있다.
 
▲한양대, 서울대 학생들이 공연을 펼치고 있다.
 
▲한양대, 서울대 학생들이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한양대, 서울대 학생들이 ‘창업아이디어 배틀’을 펼치고 있다.
 
▲한양대, 서울대 학생들이 ‘대학과 기업이 연계하는 것은 장려해야하는가’에 대한 토론배틀을 펼치고 있다.
 
▲한양대, 서울대 학생들이 ‘대학과 기업이 연계하는 것은 장려해야하는가’에 대한 토론배틀을 펼치고 있다.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