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19/09/23 뉴스브리핑 > 교원활동브리핑 > 코멘트/인터뷰

제목

[중앙일보] 김희진 의학과 교수, '경도인지장애'에 대한 코멘트

9월 23일자 '경도 인지장애 대처 잘해야 노년기 행복한 삶 누립니다' 기사

한양브리핑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w9jAB

내용
 9월 23일자 <중앙일보>는 경도인지장애에 대하여 보도했습니다. 

 현재 의학 수준으로는 치매를 근본적으로 치료하지는 못한다고 합니다. 진행 속도를 늦춰 중증으로 악화하는 것을 막을 뿐인데요, 따라서 뇌 인지 기능이 약해지는 경도 인지장애 단계에서부터 예방적 관리가 중요합니다. 

 경도 인지장애는 같은 연령대와 비교해 뇌 인지 기능 감퇴 속도가 빠른 상태를 말합니다. 아직은 독립적인 판단과 생활이 가능해 치매처럼 질병으로 분류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경도 인지장애를 가진 사람은 일반인보다 치매 발병위험이 10배 이상 높다고 합니다. 김희진 의학과 교수는 이에 대하여 “(경도인지장애가) 치매로 발전하면 뇌가 소리 없이 망가져 삶이 파괴된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링크>
https://news.joins.com/article/23583744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