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13/03/20 뉴스브리핑 > 언론브리핑 중요기사

제목

[MBC] 눈 앞에 온 미래, 로봇시대 '성큼'‥기대반 우려반

한양대 첨단로봇연구실 현장 취재, 한창수 교수 인터뷰

한양뉴스포털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McEC

내용

 

 3월 19일 MBC 뉴스에서는 정부의 '1인 1로봇시대'라는 <2022 로봇미래 비전>에 맞추어 '로봇시대'에 대한 다양한 현황과 내용을 다루었습니다.  뉴스 초반, 로봇을 통해 인간의 활동을 돕는 사례로 한양대학교 ERICA 캠퍼스의 '첨단 로봇 연구실' 의 연구 결과가 자세히 소개되었습니다. 이를 통해 한양대학교가 미래 선도 산업중 주목받고 있는 '로봇 공학' 분야의 대표 대학으로서 인정받고 있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 MBC 뉴스 중 소개된 '한양대학교 첨단로봇 연구실'

<뉴스 내용 일부>

그러나 현실에 보다 가까이 다가온 로봇은 이런 모습입니다.

 

갑옷 같은 장치를 입으면 인간이 낼 수 없던 힘을 발휘할 수 있게 해주는 겁니다.

 

물론 이 정도로 정교한 로봇은 둘 다 공상과학영화에서나 볼 수 있는 먼 미래의 일이지만, 단순한 형태의 '입는 로봇'은 이미 우리 실생활에 가까이 와 있습니다.

 

센서로 인간의 움직임을 파악하고, 모터를 통해 인간 근력 이상의 힘을 냅니다.

 

힘겨운 덤벨도 쉽게 들어올릴 수 있습니다.

 

국내 한 대학 연구팀이 개발한 이 로봇을 입으면 무거운 짐을 짊어져도 거의 무게를 느끼지 않고 일할 수 있습니다.

자유로워진 두 손으로는 다른 작업도 가능합니다.

 

 특히 로봇 공학 분야의 대가이신 로봇공학과 한창수 교수님의 코멘트를 통해 로봇 연구의 방향을 들어볼 수가 있었습니다.

 

   
▲ 로봇공학과 한창수 교수의 인터뷰

한창수 교수 (한양대 로봇공학과)
"사람의 지능과 감성을 이용하고 더불어 로봇의 장점을 이용하기 때문에 다양한 분야의 적용이 빠른 시간내에 가능할 것으로 봅니다."

 

 해당 영상은 http://imnews.imbc.com 에서 다시 볼 수 있습니다.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