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16/10/25 한양뉴스 > 동문 > 언론기사보기

제목

부산국제영화제 3개 부문 수상작, <꿈의 제인> 조현훈 감독

“스스로에게 결코 부끄럽지 않은 영화를 많이 만들고 싶다”

사자뉴스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xP3fB

내용
씨네21은 10월 25일 발간한 1077호에서 한양대 연극영화학과 동문인 조현훈 감독의 인터뷰를 게재했다. 조현훈 감독의 최근작 <꿈의 제인>은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에서 CGV아트하우스상과 올해의 배우상 남녀부문, 총 3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꿈의 제인>의 제인(구교환)은 트랜스젠더로, 소현(이민지) 등 가출 청소년들이 모여 사는 공동체, 일명 ‘가출팸’을 돌봐주는 인물이다. 씨네21은 이 영화에서 소현이 제인과 함께 지내는 따뜻한 이야기와 제인이 없는 상황에서 소현이 겪는 차가운 이야기가 전개된다고 해석했다.

조현훈 감독은 인터뷰에서 가출팸의 삶을 지켜보고 “가출팸들이 겪는 고통을 단순히 전시하기보다는 사회의 약자인 가출 청소년과 트렌스젠더가 연대해 세상을 살아갈 수 있는 용기를 얻는 이야기”를 해야겠다고 결심했다며, “앞으로 스스로에게 결코 부끄럽지 않은 영화를 많이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해당 기사 바로 보기(클릭)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