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19/02/15 뉴스브리핑 > 언론브리핑 > 언론기사보기

제목

[문화일보] '유현오 창업지원단장 "스타트업 매년 50여개씩 탄생···학교는 투자펀드로 뒷받침"'

유현오 창업지원단장

한양브리핑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Lphy

내용
2월 14일자 <문화일보>에서는 '유현오 창업지원단장 "스타트업 매년 50여개씩 탄생···학교는 투자펀드로 뒷받침"'에 대한 글을 게재했습니다. 한양대 유현오 창업지원단장은 12일 문화일보와 인터뷰를 가졌습니다. 인터뷰에서 유 단장은 "대학이 창업을 통해 고부가 가치를 창출해야 국민총생산(GNP)을 끌어 올릴 수 있어요. 도전정신과 창의적 발상이 없으면 무너질 수밖에 없습니다. 자전거 바퀴를 밟지 않으면 넘어지잖아요"라며 창업 마인드와 중요성을 설명했습니다. 이는 모두 안정적인 삶만 추구하고 안주해서는 혁신적인 리더의 창출도, 사회, 국가의 발전도 기대할 수 없다는 논리였습니다.

이어 유 단장은 "저희 대학은 감히 ‘기업가형 대학’이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대학이 기업가를 배출하고 국가 경제 발전의 견인차 구실을 할 수 있다는 분명한 철학을 갖고 있거든요. 학생들 사이에서도 ‘나도 창업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고양돼 있습니다. 학생 창업 기업만 해도 매년 50개가량이 탄생하고 있습니다. 창업기숙사인 ‘247 스타트업 돔’의 입소 경쟁률이 치열한 것도 이 때문입니다"라며 다른 대학과의 차별화된 장점을 강조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유 단장은 한양대 창업지원단이 자체 투자펀드를 두고 있는 것은 물론, 전체 대학 1호인 한양대 기술지주회사도 100억원 가량의 든든한 투자펀드를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기사 링크>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19021301031303016002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