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20/04/10 뉴스브리핑 > 교원활동브리핑 > 외부기고

제목

[매일경제] 유규창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다시 혁명의 원점을 돌아보며' 기고

4월 10일자 '다시 혁명의 원점을 돌아보며' 기사

한양브리핑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EotSB

내용
유규창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4월 10일자 <매일경제>에 글 '다시 혁명의 원점을 돌아보며'를 기고했습니다. 유 교수는 1985년 한성재판소가 개설된 이후 신분제 사회가 무너지고 유교 이데올로기가 정통성을 상실했음을 설명했습니다. 개인이 골고루 가지고 누리는 자유와 권리가 사회 구성의 출발점이 된 것입니다. 유 교수는 이에 대하여 "그 자체로 가히 혁명이라고 부를 수 있을 것이다"라고 평했습니다. 

하지만 그는 최근까지 한국이 민주사회의 시민이라는 이름에 값하는 인간 모델의 형성과 실현에 주목하지 않았다고 비판했습니다. 유 교수는 "그러나 사람의 생각이나 행동은 쉽게 변하지 않는다"며 "우리는 남의 간절한 희망을 그 내용이 어떠한 것이든 들어주는 것을 '사람이 좋다'고 하고, 법과 같은 객관적 규범을 그대로 밀고나가는 사람은 냉혹하다고 한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링크>
https://www.mk.co.kr/opinion/contributors/view/2020/04/375541/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