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20/04/01 한양뉴스 > 동문 > 주목받는한양인

제목

[주목! 한양인] 한국 프로농구의 '살아있는 전설' 양동근 동문, 영구결번 남기고 은퇴

4월 1일 공식 은퇴 기자 회견 열어...지도자의 길 걷기로 결정

한양커뮤니케이터Y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6lGJB

내용
한국 프로농구의 '살아있는 전설'으로 불리는 양동근 동문(체육학 00)이 은퇴한다. 

양 씨가 속해있는 현대모비스는 31일 "양동근이 이번 시즌 종료 뒤 구단, 코치진과 회의를 거쳐 은퇴 결정을 내렸다"며 앞으로 1년간 코치 연수를 받을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등 번호 6번은 영구결번된다.

양 씨는 한양대 체육학과를 졸업하고 2004년 전주 KCC에 전체 1순위로 지명된 뒤 현대모비스로 트레이드 됐다. 이후 14시즌 동안 정규리그 MVP 4회, 챔피언전 MVP 3회, 시즌 베스트5 9회 등 무수한 수상실적을 거두었다. 양 씨가 가진 정규리그 최우수선수 4회, 챔피언결정전 우승 6회, 플레이오프 최우수선수 3회는 프로농구 사상 최다 기록이다. 

현대모비스는 4월 1일 오후 4시 공식 은퇴 기자 회견을 연다. 은퇴식은 2020-2021시즌 홈 개막전에서 열리며 번호 6번의 영구 결번식도 함께 진행된다. 양 씨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해외 코치 연수를 통해 지도자라는 새로운 목표에 도전할 예정이다.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