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20/05/06 인터뷰 > 교수 > ERICA

제목

ERICA, AI융합연구센터 사업 선정의 주역 김정룡 교수를 만나다.

소프트웨어융합대학장 김정룡 교수

ERICA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lCmMB

내용

지난 16일, 한양대학교 ERICA는 AI융합연구센터사업에 선정되었다. AI융합연구센터는 지난해 정부가 발표한 ‘인공지능 국가전략’에 따라 인공지능 분야의 석·박사급 고급 인재를 양성하고 융합 연구를 진행하기 위해 예산 등을 집중 지원하는 거점 교육 및 연구 기관이다.
 
한양대 ERICA가 이 사업에 선정되기까지에는 많은 노력이 있었다.
 
그중에서도 이 사업 선정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신 소프트웨어융합대학 김정룡 학장님의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1. 학장님 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소프트웨어융합대학 학장 ICT융합학부 교수 김정룡입니다. 저는 한양대학교 기계공학과 77학번이고, 한양대학교 산업공학 대학원 재학 중, ‘인간공학’을 공부하러 미국에 유학을 다녀왔습니다. 이 ‘인간공학’을 공부하기 위해서는 먼저 사람에 대해서 배워야 합니다. 제가 기본적인 생체역학 및 몸, 뇌에 대해 관심이 있어 부전공을 재활의학·수리심리로 했어요. 저는 지금까지 융합학자로 활동해 왔습니다. 덕에 다양한 융합학회 회장을 두루 거치면서 융합학문의 선두주자로 활동을 해왔습니다. 얼마 전까지 한양대학교 산업공학과 교수로 재직하다가 PRIME사업을 통해 ‘소프트웨어융합대학’을 만들게 되었어요. 이 PRIME사업은 4차 산업혁명과 컴퓨터 과목, 기존 과목들이 어떻게 융합을 할 것이냐는 큰 주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주변에서 저의 융합학자로의 학문적 히스토리, 다양한 학회 활동, 커리어를 보고 인정해 주셔서 여기까지 오게 되었어요.
 
2. 이번에 선정된 AI융합연구센터사업은 무엇인가요?

정부에서 인공지능이 국가의 커다란 이슈가 되리라 생각했기 때문에 인공지능 대학원 인재양성 사업을 시작했습니다. 이 사업에 선정된 대학은 인공지능 대학원이 설립되어 학문적인 연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한양대학교 ERICA가 선정된 AI융합센터사업은 인공지능이 학문적인 분야에만 머무는 것이 아닌 산학까지 도움을 주려는 목적 하에 시행합니다. ERICA를 포함, 전국 4개 대학이 선정되었습니다. 인공지능 대학원은 인재 육성 사업과 연구가 주가 됩니다. 그러나 AI융합연구센터는 인재 육성, 연구, 산학을 통한 경제발전까지 이룩하기 위해 만든 센터입니다. 실용 학문과 산학협력 인프라가 갖춰진 ERICA에 잘 맞는 사업입니다.
 
3. 의료, 의약 분야와 융합하여 연구를 진행한다고 하셨는데, 연구 목표에 관해 설명 부탁드립니다.
 
다양한 분야에서 오신 분들이 많았기에 체계를 세웠어요. 인공지능 연구를 위해서는 데이터를 수집해야 하므로 BioInformatics(생물정보학), MedicalInformatics(의료정보학), PharmacyInformatics(약학정보학)의 세 가지 체계 기반으로 총 스물한 분의 교수님들이 팀을 이뤘습니다. 교수님들은 단과대학으로 나뉘어도 있고, 섞이기도 하여 ‘융합’이라는 부분에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다만, 다른 분야에서 활동한 사람들이 만나 융합하는 것이기에 난항이 있을 수 있습니다. 여기서 저의 역할은, 융합 학문의 선두주자로 교수님들 사이에서 소통 창구 역할을 하여 학문융합의 최대 시너지를 끌어내는 것입니다. 궁극적으로 임상병원, 약학 생화학기술, 컴퓨팅, 디바이스 기술 이런 분야들을 묶어서 바이오 쪽으로 특화된 인공지능 융합센터를 만들겠다는 목표가 있습니다.
 
4. AI 융합센터사업의 선정 배경과 의미에 관해 설명 부탁드립니다.
 
다른 관점으로 보자면, 너무 많은 분야의 교수님이 모였다는 점이 단점으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저희는 이 사업에 뚜렷한 연구 체계 및 연구 목표, 학생들의 진로에 대한 깊은 고민을 담았어요. 어떤 방법으로 학생을 데려오고, 어떤 길을 따라서, 어떤 인재가 될지를 확실하게 표현했어요. 저희의 이 체계, 목표, 구성 그리고 의지가 큰 장점으로 작용할 것 같습니다. 이러한 사업이 선정됐다는 것은 한양대학교 ERICA가 인공지능 분야 선진 대학으로의 발판을 마련했다는 점에 큰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현재 대한민국은 인공지능 분야에서 선진국의 반열에 오르지 못했습니다. 대한민국이 인공지능 선진국이 되기 위해서는 발 빠른 인재양성이 무엇보다도 중요합니다. 그래서 한양대 ERICA가 인공지능융합센터 사업 1기에 선발됐다는 것은 인공지능 실용화에 선두주자가 될 수 있는 기회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습니다.
 
5. 학생들에게 어떤 혜택이 주어지나요?
 
첫 번째로 센터에서 지급하는 장학금이 있습니다. 박사과정 약 100만 원, 석사과정 약 60만 원을 장학금으로 지급합니다. 이는 학교에서 주는 장학금 외, 별도로 지급되어 학생들의 금전적인 부담을 덜어냅니다.
두 번째로 여섯 분의 소프트웨어융합대학 교수님, 열다섯 분의 다른 단과대학 교수님들이 있기에 다양한 분들의 지도를 받을 수 있다는 점입니다. 예를 들어, 과학기술융합대학의 분자생명과학과의 교수님의 지도를 받는 중에도 인공지능 공부가 하고 싶으면 인공지능 쪽 과정을 들을 수 있어요. 자신이 원하는 분야를 선택하여 공부할 수 있는 재미가 있습니다.
 
6. 마지막으로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와 관련하여 희망의 메시지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내년에 ‘산업인공지능융합전공’ 이라는 학부 전공이 신설됩니다. 새로운 전공을 만들어 비전공 학생도 접근을 쉽게 하려 합니다. 또 BK21사업에 선정되면 ‘바이오-인공지능융합전공’, ‘인공지능-UX디자인융합전공’이 운영됩니다. 사업에 선정되면 더 다양하고 많은 학생들이 인공지능을 접해 공부할 수 있는 체계가 만들어집니다. 이렇게 되면 기존 융합전공, 인공지능 교양과목, 융합·다중전공 학위제도, 대학원과 학부 신설 인공지능 학과, 대학원 BK융합전공 프로그램, 일반 대학원 인공지능융합학과까지, 무려 여섯 개의 인공지능 관련 프로그램을 새롭게 시작합니다. 그렇게 되면 학생들이 자신의 수준과 전공에 맞는 인공지능 프로그램을 고르는 인프라가 갖춰집니다. 이러한 연유로 어깨가 무겁습니다. BK 사업에도 선정이 되어야 하고, 해야 할 것들이 많이 있어요. 그렇지만, 더 열심히 노력 해 한양대학교 ERICA를 학생들이 꿈꿀 수 있고, 상상하고, 그 꿈을 실현할 수 있는 테크놀로지를 배우는 공간으로 발전시키도록 하겠습니다.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