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등록
검색섹션
검색영역
기사등급
기사형태
검색영역
검색단어 또는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관련기사 검색결과 리스트 컨텐츠
검색된 정보가 없습니다.
게시글 상세보기
정보

2020/07/20 한양뉴스 > 정책 > ERICA

제목

경기도 골목상권 살리기에 ERICA 대학생들이 나선다

'골목상권-지역대학 협업 프로젝트'에 선정...사업비 2500만원 지원받아

한양커뮤니케이터Y

URL복사/SNS공유

http://www.hanyang.ac.kr/surl/rbbUB

내용
한양대학교 ERICA캠퍼스가 경기도 내 대학 5곳과 함께 골목상권 살리기에 힘쓴다.

경기도는 7월 15일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에서 시장개발 전문가와 미술·예술대학 교수들이 참여한 가운데 ‘골목상권-지역대학 협업 프로젝트’ 선정심의회를 개최한 결과 도내 6개 대학을 선정하여 '골목상권 살리기'에 도움을 준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골목상권-지역대학 협업 프로젝트’는 민선7기 경기도가 추진하는 ‘골목상권 조직화사업’의 일환으로, 예술·디자인 관련 대학과의 협업을 통해 아름답고 특색 있는 지역상권을 육성하는데 목적을 뒀다.

이번 프로젝트에 선정된 대학은 한양대 ERICA캠퍼스를 비롯해 경희대학교, 계원예술대학교, 경동대학교, 대진대학교, 신한대학교로 총 6곳이다. 각 대학은 2500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골목상권 자생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올해 선정된 프로젝트들은 학생들만의 독창적인 아이디어들이 돋보였으며, 상권연관성, 파급효과, 실현가능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양대 ERICA캠퍼스는 안산 ‘대학동상인회’, ‘에리카상인회’와 협업 핫라인을 구축하고, 통합로고 제작, 홍보영상 제작 등 대학주변 상권을 지역사회 대표 명소로 띄우기 위한 작업에 나선다.

도는 학생활동비 일부를 경기지역화폐로 지급하는 등 해당 상권에서만 사용할 수 있도록 해 자금이 골목상권으로 선 순환되도록 했다. 특히 올해는 학생들이 골목상권에 더 오래 머물고 함께 작업할 수 있도록 활동비 규모를 지난해보다 2배가량 늘렸다.

조장석 소상공인과장은 “지역대학 학생들과 상인들이 머리를 맞대 골목상권의 문제점을 스스로 진단하고 함께 해결책을 모색해 상생한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며 “이번 프로젝트가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도록 사업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URL복사/SNS공유

기사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