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29994건
뉴스 리스트
게시판 리스트 컨텐츠
2020-07 13

[의료원]한양대학교병원, 혁신형 의사과학자 3인 선정 ... 최성지, 안성준, 이현 교수

한양대학교병원(원장 윤호주)은 ‘혁신형 의사과학자 공동연구’ 1단계 연구사업의 성공적 운영에 이어 2단계 연구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특강과 연구자 선정 등 연구역량강화 지원에 나섰다. 이를 위해, 지난 6월 19일 혁신형 의사과학자 7인의 1단계 연구사업 중간성과 발표회와 2단계 연구사업 예비 후보자 11명의 연구주제 발표회를 가졌다. 또, 지난 7월 3일에는 남수연 지아이이노베이션 대표의 특강도 진행했다. 이중융합단백질을 활용해 기존 면역항암제보다 더 강력한 항암제를 개발하고 있는 남 대표는 ‘임상의사의 신약개발과 벤처회사 CEO의 경험’에 대해 강의했다. 이와 함께 오는 2021년부터 본격화되는 2단계 연구사업에 참여하는 3인의 연구자를 선정했다. 3인의 혁신형 의사과학자는 기존 연구자들과 더불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의료분야를 이끌 창의적 초융합 연구를 시작하게 된다. 그 주인공은 최성지 소화기내과 교수(인공지능을 이용한 소화기 이미지 분석 플랫폼 구축), 안성준 안과 교수(망막 단층촬영 영상을 활용한 망막 질환 진단용 인공지능 및 의사결정 지원시스템 개발), 이현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교수(미세먼지가 호흡기 질환의 질병 부담에 미치는 영향 조사 공기질 빅데이터와 국가 건강 빅데이터 연계 연구)이다. 한편, 더 많은 연구자를 육성하기 위해, 이번에 새로 시작하는 프로그램인 ‘젊은 의사과학자’에는 김미미 영상의학과 교수와 차치환 외과 교수가 선정됐다. 이들은 퇴직 후 후진양성을 위해, 의학연구원에서 임상연구 논문지도를 하고 있는 김천기 연구전담 교수가 기부한 연구비를 지원받게 된다. 윤호주 병원장은 “혁신형 의사과학자들이 열심히 연구해온 결과, 연구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고 있다”며, “의사과학자들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지속적인 특강과 교육 그리고 더 많은 연구자들을 양성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2020-07 10

[의료원]한양대학교병원, ‘2차 환자경험평가’, 전국 상급종합병원 중 6위

한양대학교병원(원장 윤호주)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2차 환자경험평가’에서 전국 42개 상급종합병원 중 6위를 기록하는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서울지역에서는 2위를 차지했다. 이번 ‘환자경험 평가’는 2019년에 실시한 것으로, 300병상 이상 종합병원까지 확대되어 총 154개 병원의 만 19세 이상 입원 환자 2만3,924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다. 간호사서비스, 의사서비스, 투약 및 치료과정, 병원 환경, 환자권리보장, 전반적 평가 등 6개 영역의 총 24개 문항을 전화 설문한 결과이다. 한양대학교병원은 평균 87.05점을 받아 전체 평균인 82.7점 보다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간호사서비스(90.72), 의사서비스(87.09), 투약 및 치료과정(88.32) 등은 높은 점수를 기록했으며, 병원환경(85.67), 환자권리보장(84.32), 전반적 평가(86.17) 등도 모두 평균 점수보다 높았다. 또, 의사서비스 3위, 간호사서비스 4위 등 6개 영역 중 4개 영역이 전국 상급종합병원 중 5위 안에 들었다. 평가준비를 진행해왔던 고객진료협력센터 박성열 센터장은 “1차 평가결과 이후 환자들의 의견을 분석해 반영하였고, 주기적인 자체 평가를 통해 지속적인 개선활동을 시행한 결과, 이번 2차 평가에서 좋은 성적을 받게 됐다”며 “특히 ‘회진시간 알림문자’와 ‘항상메모’ 등의 고객우선 서비스로 입원환자의 만족도를 크게 높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윤호주 병원장은 “1차 평가 이후 모든 영역에서 환자를 위한 의료서비스 개선을 위해 끊임없이 보완하고 노력한 결과 이번 평가에서 좋은 결과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항상 환자의 입장에서 생각하는 한양대학교병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20-07 10

[리뷰][영상] 한양위키 #1 쉽고 빠르게 배우는 한양대학교!!

한양대만을 위한 온라인 백과사전이 있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바로 한양위키인데요. 학교와 관련된 모든 정보를 손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오늘은 한양대학교에 대해 알아볼까 합니다. #한양대학교_한양위키 #새로운_플랫폼_온라인_백과사전 #2분_순삭_면접_준비_완료 항상 한양인 여러분들과 소통하고 공감하는 채널H가 되겠습니다. We will always be a channel H that communicates with and empathizes with you

2020-07 10

[리뷰][영상] 한양위키 #2 한양에 다이아몬드가 숨겨져 있다고!? 어디 있나 검색해봤습니다

한양대학교에는 누구나 탐낼만한 일곱 개의 다이아몬드가 숨겨져 있다고 하는데요. 과연 사실일까요? 반짝반짝 빛나는 한양대학교 다이아몬드학과가 바로 그 주인공입니다. #한양대학교_한양위키 #새로운_플랫폼_온라인_백과사전 #소통_서비스 항상 한양인 여러분들과 소통하고 공감하는 채널H가 되겠습니다. We will always be a channel H that communicates with and empathizes with you

2020-07 09 중요기사

[인포그래픽]2018-2020 수도전 랩배틀 다시보기 레츠기릿!

한양대와 서울대가 지난 6월 28일 수도전 시즌 3을 맞아 랩배틀 힙합곡을 내놨다. 한양대는 힙합 동아리 SHOWDOWN은 'BLOSSOM'이라는 곡을 공개했다. 총 5명의 학생이 참여한 이 곡은 서정적인 분위기와 비유적인 가사로 눈길을 끌었다. 시즌 2에 이어 네티즌들의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2018년 시즌 1부터 2020년 시즌 3까지 한양대와 서울대의 뮤직비디오와 주요 가사, 인기 댓글들을 정리해봤다. ▲ 유뷰브에서 영상을 직접 시청할 수 있습니다 한양대학교 SHOWDOWN - BLOSSOM

2020-07 09 중요기사

[인포그래픽][카드뉴스] 방학 맞이 한양대 출신 영화감독 작품 모아보기 (1)

방학을 맞이해 여유를 즐기고 싶은 한양인들에게 한양대학교 출신 영화감독의 영화를 추천한다. 그간 연극영화과, 영어영문학과, 전기공학과, 공예학과, 광고홍보학과, 국문과 등을 졸업한 감독들이 있었다. 유명한 작품으로는 김지훈 감독의 화려한 휴가, 나홍진 감독의 곡성 등이 있다.

2020-07 08

[교원활동브리핑][서울신문] 신영전 교수, 북한 인도적 지원에 대한 인터뷰

7월 8일자 <서울신문>은 신영전 의학과 교수와의 인터뷰를 전했습니다. 신 교수는 이번 인터뷰에서 노무현 정부 시절 북한을 오가며 영유아 모자보건 지원사업을 진행한 경험을 전했습니다. 신 교수는 북한과의 협력에 대해 “아무리 노력해도 안 되는 일이 있고, 오해하는 부분이 있고, 그래도 협력해야 할 일은 협력해야 한다는 것이었다”라며 자존심과 체면을 다치고 싶어 하지 않는 속내를 잘 들여다봐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신 교수는 “실은 코로나보다 더 중요한 것이 기근이다”라며 1990년대 말 북한 주민 30만 명이 아사한 일을 되풀이하면 안 된다며 북한에 대한 인도적 지원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기사 링크>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00708026038

2020-07 08

[학술]정제창 교수팀, 국제 학회 AI 영상처리 챌린지 우승

정제창 교수 한양대 정제창 융합전자공학부 교수팀이 최근 미국 시애틀에서 개최된 세계적 권위의 CVPR/NTIRE 2020 학술대회의 ‘실사영상 잡음제거 챌린지’에서 우승(winner)하며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실사영상 잡음제거 챌린지는 삼성전자·아마존·어도비·엔비디아·화웨이·디즈니 등이 후원하는 컴퓨터 비전분야 세계 최고 권위의 학술대회인 ‘CVPR 2020’과 영상복원 및 화질향상 신기술 학술대회 ‘NTIRE 2020’가 공동으로 개최했다. 챌린지는 자연영상에 포함된 실제 잡음을 효과적으로 제거해 영상을 복원하는 기술 경연으로, ‘카메라센서 출력영상의 잡음제거’와 ‘표준 컬러영상의 잡음제거’ 두 개의 트랙으로 진행됐다. 각 트랙에는 200여명 이상의 연구원이 참여했고 최종 본선에는 한국·중국·미국·유럽 등 22개 팀이 진출했다. 정 교수팀(박범준·유송현 연구원)은 AI 기반 잡음제거 기술을 개발해 ‘표준 컬러영상 잡음제거’ 트랙에서 우승했다. 또 ‘카메라센서 출력영상의 잡음제거’에서도 2위에 오르고, 석사 연구원들만으로 팀을 구성해 출전한 ‘스마트폰 영상 화질 복원’ 부문에서도 3위에 입상함으로써 AI 기반 영상처리의 여러 분야에서 국제적 수준의 경쟁력을 입증헸다. 정 교수는 “영상복원, 화질향상, 초고해상도 변환, 영상인식 등의 분야에도 딥러닝을 적용해 핵심기술을 개발함으로써 국내 영상산업의 경쟁력 제고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한국공학한림원 정회원인 정 교수는 UHDTV의 핵심기술인 HEVC 동영상압축 특허 등 세계 최다인 70여개의 국제표준 특허의 발명자로서 영상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정부로부터 훈장과 과학기술자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20-07 08

[성과][정보공시] 2019 특허 출원 및 등록 실적, 한양대 TOP5

교육부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지난 6월 대학알리미에 ‘특허 출원 및 등록 실적’을 공개했다. 한양대는 국내 406건, 해외 122건 총 528건으로 다섯 번째 많았다. 대학 알리미에 공시된 특허 출원 등록 실적은 2019년 한 해 동안 출원되거나 등록된 특허가 기준이다. 특허 실적은 기술이전수입료와 더불어 대학의 연구역량을 가늠할 수 있는 잣대 중 하나다. 전국 149개 대학 가운데 지난해 특허 출원 및 등록 실적이 가장 많은 곳은 KAIST가 884건(국내 687건+해외 197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서울대 780건(571건+209건), 연세대 713건(565건+148건), 고려대 596건(497건+99건), 한양대 528건(406건+122건), 성균관대 472건(365건+107건), 경희대 464건(345건+119건) 순으로 400건을 넘는 특허 등록 실적을 나타냈다. 한편 지난해 5월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이하 KEA)가 공개한 ‘우리대학의 미국특허 출원 현황’에 따르면 2019년 5월27일까지 데이터를 취합한 결과, 한양대는 682건으로 7번째 많았다. 다음으로 3년간 국내특허 다출원 대학 순위로 살펴본다면 한양대는 1483건으로 5번째 많았다. KEA가 공개한 ‘우리대학의 미국특허 출원 현황’과 ‘한국특허 다출원 20개 대학 최근 3년(2016~2018) 연도별 출원현황’은 특허 ‘출원’을 기준으로 정리됐지만, 출원된 이후 거절됐거나 취하된 건은 포함하지 않았다. ▼ 2019년 전국 149개 특허 출원/등록 현황 순위 학교 특허등록계 국내출원 국내등록 해외출원 해외등록 1 KAIST 884 1011 687 430 197 2 서울대 780 958 571 483 209 3 연세대 713 982 565 221 148 4 고려대 596 977 497 276 99 5 한양대 528 692 406 261 122 6 성균관대 472 627 365 155 107 7 경희대 464 469 345 163 119 8 UNIST 420 489 380 94 40 9 경북대 311 435 253 118 58 10 포스텍 310 338 245 193 65

2020-07 08

[정책]汉阳大学-Moloco签订培养人工智能核心人才的MOU

汉阳大学AI研究生院和Adtech企业MOLOCO于29日签订了培养人工智能(AI)领域核心人才的合作协议(MOU)。 汉阳大学计划通过此次业务合作,得到AI基础及应用研究开发、成果交流和传播、AI高级教育项目开发与顺利运营、AI相关优秀研究开发人才培养等支援。 同时,作为企业成员也将参与汉阳大学"HYU AI成员计划(HYU AI Membership Program)"。该计划是为积极应对产业界AI技术的需求而进行的人才培养项目,将实行与产学链接项目为基础的学习方式IC-PBL(Industry Coupled-Project Based Learning)相应的聘用相关型实习运营和AI+X等需求技术的培训方式。 汉阳大学是今年4月科学技术信息通信部支援的人工智能研究生院支援事业中新被选定的大学,计划增加AI专任教员,加强AI研究生院、研究员、AI解决方案中心、SW/AI融合教育院等以加强针对AI的特殊教育及研究。因此,有望成为今后在AI领域培养高级人才的基地。 汉阳大学人工智能系教授任钟宇表示:“我们期待与量身定做型广告市场的领军企业moloco合作,确保教育和研究方面的多样性,及对领先的推荐技术的研究合作。” Molocco是2013年在硅谷创立的移动广告企业,以机器学习和大数据技术为基础,为全世界约75亿移动用户提供量身定做的广告。 Global News Team global@hanyang.ac.kr 译 卓艳

2020-07 08

[일반][정보공시] 2019년도 기술이전 수입료 및 계약 실적 공개 ... 기술이전 95건

교육부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지난 6월 대학알리미에 ‘2019년도 기술이전 수입료 및 계약 실적’을 공개했다. 한양대 서울캠퍼스는 30억3901만9882원(기술이전 45건)으로 7번째, ERICA캠퍼스는 6억 6790만2583원(기술이전 50건)으로 37번째 많았다. 기술이전 수입료는 기술료, 연구개별성과를 실시하는 권리를 획득한 대가로 기업이 연구개발성과를 소유한 대학에 지급하는 금액을 의미한다. 기술이전 수입료는 대학의 연구 역량 및 산학협력 우수성을 가늠할 수 있는 주요한 지표로서, 각종 재정지원사업 및 대학평가 등에 활용되고 있다. 전국 130개 대학 가운데 지난해 기술이전 수입료 및 계약 실적이 가장 많은 곳은 KAIST 101억8334만9217원(기술이전 56건)이었다. 이어 서울대 88억3529만7965원(87건), 고려대 54억1874만1075원(133건), 성균관대 44억7219만5289원(99건), 경희대 42억7122만5940원(75건) 연대 40억4804만8438원(111건), 한양대 서울캠퍼스 30억3901만9882원(45건), 부산대 27억2108만7809원(73건), 아주대 26억3052만6094원(60건), 포스텍 24억8078만6934원(36건)이 TOP10으로 나타났다. ▼ 2019년 기술이전 수입료 및 계약실적(출처: 2020 6월 대학알리미 공시) 순위 학교명 수입료 건수 1 KAIST 101억8334만9217원 56 2 서울대 88억3529만7965원 87 3 고려대 54억1874만1075원 133 4 성균관대 44억7219만5289원 99 5 경희대 42억7122만5940원 75 6 연세대 40억4804만8438원 111 7 한양대 30억3901만9882원 45 8 부산대 27억2108만7809원 73 9 아주대 26억3052만6094원 60 10 포스텍 24억8078만6934원 36

2020-07 08

[정책]Hanyang University Signs MOU on Construction Automation Technology R&D

Hanyang University (President Kim Woo-seung) has joined hands with the Korea Institute of Civil Engineering and Building Technology (President Han Seung-heon) and the Korea Construction Equipment Technology institute (President Kim Min-hee) to develop research on smart construction. They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MOU) on the afternoon of the 3rd in order to conduct organic research with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on the development of construction automation technology.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the agreement ceremony was carried out in an "untact" (non-contact) manner. On the afternoon of the 3rd, (from the left) Kim Min-hee the President of the Korea Construction Equipment Technology Institute, Kim Woo-seung the President of Hanyang University, Han Seung-heun the President of the Korea Institute of Civil Engineering and Building Technology are taking a photo after signing an MOU on research cooperation on construction automation development. This agreement ceremony was held in an "untacted" (non-contact) manner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Under the agreement, Hanyang University, the Korea Institute of Civil Engineering and Building Technology and the Korea Construction Equipment Technology Institute will cooperate to successfully carry out both Smart Construction Technology Development and Core Technology Development projects like “Intelligent Construction Equipment Control Technology,” “Construction Equipment Automation Technology,” and “Development of Automated Excavators – truck operating system for the Automation of Construction” promo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In addition, they have also decided to cooperate on research on the development of unmanned, intelligent, and eco-friendly systems in the future. President Kim Woo-seung said that Korea would need to cooperate with multiple academic institutions to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the construction industry. He also added that the competitiveness is expected to be further enhanced with the cooperation of Hanyang University’s Construction Environment Engineering Department, S-Tec E&C- a venture company for smart construction, the Korea Institute of Construction Technology – the start of Korean construction technology, and the Korea Construction Equipment Technology Institute – the source of smart construction machinery. Global News Team global@hanyang.ac.kr Translation by: Lee Hee-jin